[사진출처=부산시립중앙도서관]
[사진출처=부산시립중앙도서관]

[한국강사신문 진가록 기자] 부산광역시립중앙도서관(관장 임석규)은 11월 13일 오전 10시 중앙도서관 3층 다주제자료실에서 지역주민 12명을 대상으로 ‘제4회 부산작가 아카데미’ 특강을 연다고 밝혔다.

중앙도서관은 부산자료 특성화도서관으로서 부산 지역작가를 발굴하고 부산 문화 및 작품에 대한 관심을 키우기 위해 지난 4월부터‘부산작가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특강에 에세이 ‘농부와 고양이’의 저자이자 동화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강경숙 작가가 ‘삶을 가꾸는 농사 이야기’를 주제로 강연한다.

‘농부와 고양이’는 작가의 10여 년 동안의 농사 생활과 청도에서 부산까지의 도보 여행기를 담은 책이다.

강 작가는 10여 년 동안 사랑과 정성으로 길러온 다양한 농작물과 건강한 밥상 등을 통해 지구와 공생하고 나누는 철학에 대해 이야기한다.

강연이 끝난 후 추첨을 통해 참가자 5명에게 작가의 친필 사인이 담긴 저서 ‘농부와 고양이’를 나눠준다.

참가 희망자는 11월 4일부터 중앙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임석규 부산중앙도서관장은“이번 특강을 통해 일상 속에서 텃밭과 꽃밭을 가꾸는 작가의 생생한 농사 체험기를 들을 수 있고, 자연의 소중함을 느끼며 땅과 강이 주는 힐링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